posted by 성공회원주나눔의집 2012.03.28 11:19

자연 가습기 토피어리 만들기

작년에 녹색연합과 기획하고 준비했던 5회기가 어느새 마지막입니다  .마른 수태를 물에 불리고 잡티를 골라내며 토피어리를 재료를 하나씩 준비합니다.행여 모자를가봐 다른 그릇에 여유분을 또 챙기고, 수태를 감싸고 꾹꾹 눌러줄 비닐봉지, 수태가 잘 고정되고 모양을 만들어 줄 낚시줄을 두꺼운 종이를 잘라 적당량을 감앗습니다. 넉넉하게 감아야지 하고 계속 감다보니 손가락이 이상합니다. 그렇게 15개정도  감아두니 안심이 됩니다. 모자라지는 않겠지...그리고 눈과 입이 될 재료도 있고 마지막으로 귀를 만들어 고정시킬 이쑤시개도 찾아 놓았습니다.

아! 그리고 열심히 만드신 분들에게 드릴 간식을 챙겨야 합니다. 목련차와 며칠 전 캐다 놓은 냉이를 깨끗이 씻어 소쿠리에 바쳐놓고, 튀김가루를 물에 풀어 놓고 나니 얼추 준비가 다 된것 같습니다.

이제 난로가에 앉아서 오시는 분들을 맞이 하기만 하면 됩니다. 매번 기다리는 마음은 설레입니다. 함께하는 시간이 즐거워 기다려지는 것이지요.

토피어리는 건조한 실내의 자연 가습기로 아주 좋습니다. 방안에 하나씩 두면 공기가 달라집니다.

설명과 함께 아이비를 수태에 사고 눈코입귀를 만드니 쥐도 되고,곰도 되고 토끼도 됩니다.

녹색연합과는 마지막이지만 이 프로그램의 호응이 좋아 나눔의집에서는 계속 진행할 예정입니다.

매월 넷째주 토요일 오후 2시~4시. 더 알차게 준비를 해서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오셔서 함께 하는 즐거움을... 내손으로 초록일상을 만들어 보세요. 미리 신청해주세요. 누구든지 환영합니다...

 

 

 

 

 

 

posted by 성공회원주나눔의집 2012.03.12 16:49

금년들어 처음으로 나눔의집 실무자들이 피정을 하였습니다.
오전에는 라브린스 기도를 하고
오후에는
각자 자신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귀중한 시간이었습니다.
나를 다시 한번 더 생각하게 하고 또 나를 돌아보게 하고
내가 얼마나 소중한 사람인지를 깨닫게 하는 시간이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모두 참여해서 열심히 하고 그동안 잘 놀아준 누리 아이들도 고맙고~~~

posted by 성공회원주나눔의집 2012.03.08 16:22

2/24(토) 오후 2시...
여느때와 다름없이 나무난로에는 향기로운 차가 준비되어있고 봄을 재촉하는 부슬비가 내리는 주말 오후.
 '오늘은 또 어떻게 할까?' 궁금한 마음으로 나오십니다.
천연젤파스와 들어가는 민트가 눈을 자극해도 열심히 저어줍니다. 꼼꼼하게 저을수록 잘 풀려서 질좋은 파스가 된다고 합니다. 만드는 재미도 있지만 환절기를 어찌 보내고 계신지 서로의 안부도 교환하고, 다 만든후 서로 발라보며 뿌듯해하는 모습을 보여 봄이 오는 따뜻함도 느끼게 됩니다.
특히 오늘은 팁으로 해독주스 만드는 법과 샘플로 만들어 온 주스를 시음해보며 올해는 더욱 건강해지길 다짐해 봅니다.
마지막 5회차는 3월말 토피어리 만들기입니다. 많은 분들이 참석하셔서 즐거운 주말을 함께 했으면 합니다.

완성품입니다...
posted by 성공회원주나눔의집 2012.02.10 17:53


바쁜 겨울방학을 보냈던 지난 1월, 꺼병이들의 본격적인 진로준비활동을 위해 직업현장체험이 진행되었습니다. 12월부터 아이들에게 설문조사를 실시하여 희망직업을 사전조사 하였고 그 중 과자공장직원, 쇼콜라티에, 네일아트스트, 벽화가, 동물사육사, 웹디자이너, 유치원교사 총 7개의 직업현장을 섭외한 후 지난 1월 3일부터 4일동안 직업현장체험을 진행하였습니다. 짧은 시간이지만 직접 일을 해보기도 하고 평소에 궁금했던 것들을 미리 정리하여 직업인 인터뷰를 진행하기도 했답니다. 4일간의 직업현장체험을 마친 뒤에는 소중한 경험을 내 것을 만들기 위해 체험 내용을 PPT로 정리하고 선생님과 친구들 앞에서 발표하는 시간을 가져 더욱 의미있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posted by 성공회원주나눔의집 2012.02.06 11:31

 미싱교육을 받았던 두분이 선생님이 되어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배운만큼 전수(?) 하기로 하였습니다. 김승희 클라라선생님과 함께 매주 1회씩 진행되는 5회차 교육일정을 계획해 보았습니다.
2월1일 수요일 오후시간.
클라라공방이 아주 바빠졌습니다.교육전에 또 연습에 연습을 거듭하여 샘플을 준비하고 미싱교육을 받는 두분을 맞이합니다.


지난 1회차때에는 직선박기 연습을 한후 간단하게 현수막을 이용한 재활용 가방을 만들었고,
이번 2회차는 직선박기 연습한 천이 멋진 냄비받침이 되었습니다.


다음회차에는 주방장갑을 만들 예정입니다. 미싱교육을 원하시는 분은 732-9122로 연락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