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성공회원주나눔의집 2011. 3. 30. 13:47



점심식사를 마치시고 빈잔을 들고 담소를 나누시며 뜨거운 커피를 기다리시는 어르신들.
식사후 쓰고 달콤하고 뜨거운 커피가 입안을 행복하게 해줄 것을 기다립니다.^^

'추억의글 > 강심장 영미씨'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호저 늘봄학교 작은 잔치  (0) 2011.05.02
봄내음이 밥상으로  (0) 2011.04.18
어르신들의 빈잔  (1) 2011.03.30
평화의 기도  (0) 2011.03.30
2011년 웍샾을 마치고  (0) 2011.01.17
2011년에는...  (0) 2011.01.0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성공회원주나눔의집 2011.04.08 00:37 신고  Addr  Edit/Del  Reply

    너무나 오랜만에보는할머니들모습입니다. 여전이젊고예쁘셔요~ㅋ